취득세를 안내도 되는 주택???


신규로 분양받은 소형주택

무주택자가 받은 상속주택( 2.8% →0.8% )

내 생애 첫 주택 ( 2013년 한시적으로 시행 )


 




 

취득세를 안내도 되는 주택이 있나?  과연 국세가 턱없이 모자란 우리나라에서 저런 특급혜택을 줄까요?

주택을 취득하게 되면 취득세를 좀 깍아주는건 어디서 많이 들어봤는데, 아예 취득세를 안내도 되는 또는 많이 감면해주는

주택이 있습니다.

바로 소형주택이나 생애 첫 주택, 무주택자가 상속받은 주택등이 그 예 입니다.

 

주택을 소유하고 있지 않은 자가, 즉 무주택자가 아파트 같은 소형 공동주택을 최초로 분양을 받게 되면 취득세를 하나도

안내도 됩니다. 쉽게 말하면, 무주택자가 소형 주택을 취득하면 100% 면제 받습니다.

단, 조건이 있습니다. 40제곱미터 이하의 주택을 취득할시에 면제를 받습니다. 또한 기존의 주택이 40제곱미터 이하이고

취득가액이 1억원 이하이면 이때도 취득세 한푼도 안내셔도 됩니다.

그런데 참…. 40제곱미터 이하면…. 요즘 분양하는 주택중에 이런 공동주택을 찾기도 힘들듯 하네요.  옛날 방식인 평형

으로 따지면 12명 인것인데, 과연 요즘 저 정도 면적의 아파트가 있는지는 의문입니다. 결국 원룸형 오피스텔이나 요즘

많이 볼 수 있는 도시형생활주택의 원룸을 취득시에 혜택을 받게 되겠네요.

위의 면적을 초과하게 되면 우리가 너무나 잘알고 있듯이 6억 이하시 1%의 취득세(지방세,농특세 별도)를 내면 됩니다.

 

내 생애 첫 주택은 지금은 관련이 없으나 예전에 한시적으로 시행했던 제도라 살짝만 살펴보겠습니다.

결혼을 한 부부나 35세 이상의 독신 세대주가 처음으로 주택을 구입하게 되면 취득세를 100% 면제해 줬습니다.

이것 역시도 조건이 있었습니다.

6억원 이하의 주택을 취득해야 하는데 100% 면제를 받기 위해서는 2013년 4월 1월부터 2013년 12월 31일 사이에

취득을 했어야만 합니다. 또한 결혼을 한 부부가 내 생애 첫 주택을 취득함으로써 취득세 면저를 받으려면 부부합산

소득이 7천만원 이하여야 면제를 해줬습니다.

 




 

무주택자인 자식이 부모에게 집을 한채 상속을 받았다면 그 상속받은 주택에 대해서는 취득세를 2% 감면해줍니다.

원래 상속으로 인한 취득세는 2.8% 입니다. 즉 0.8%만 내면 됩니다. 사람들은 상속 또는 증여 등 이런 단어만 나와도

상속을 해야 절세되는지, 증여를 해야 절세되는지 세금부터 걱정합니다.

하지만, 상속세율이나 증여세율은 같습니다.  상속으로 인한 취득세율과 증여로 인한 취득세율이 다른것입니다.

하지만 이것도 몇백억,몇천억의 재산을 물려주는게 아니라면 체감상 크게 차이 나지 않습니다. << 끝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